카카오톡 단체 채팅방에서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에 대한 원색적인 비방글을 올려 고발 된

신연희 강남구청장이 11일 오후 서울지방경찰청에 공직 선거법 위반 혐의로 경찰 소환 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했다.


신 구청장은 최근 150여명이 참여한 카카오톡 대화방에 '놈현(노무현), 문죄인(문재인)의 엄청남

비자금!' '문재인을 지지하면 대한민국이 망하고 문재인은 공산주의자'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가 중앙선관위에 고발됐다.

이날 오후 1시 50분께 서울 내자동 서울지방경찰청에 출두한 신연희는 

'작성자와 어떤 관계인가' 등의 기자질문에 답하지 않았다.

다만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고만 답하고 청사에 입장했다.

경찰은 대화방 분석결과를 토대로 선거법 위반 여부를 엄정히 수사하갰다고 강조했다.

또한 신연희 구청장은 공직선거법 외에도 배임, 횡령 사건과 관련해 경찰의 내사를 받고 있지만

이날 소환 조사에서는 이 부분에 대한 조사는 하지 않을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네티즌들은 "비호감이다" , "참 반지의 제왕에 나오는 ○○ 같다" 라고 댓글을 달았다.






저작자 표시
신고
blog image

Written by 펜케익부장